로그인 바로가기

중앙 내용으로 바로가기

한국항만연수원 인천연수원

본문내용

본문

프레스룸
+ Home > 커뮤니티 > 프레스룸

 

인천항만공사 연수원 항만하역 신호체계 표준화
  • 작성자
    신관섭
  • 등록일
    2019-12-11 17:08:26
    조회수
    561
IPA, 항만하역 신호체계 표준화 나선다 ▲ 한국항만연수원 인천연수원 남영우 원장(왼쪽)과 홍경선 사장 직무대행이 ‘2019년 인천항 컨테이너크레인 신호수 교육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IPA)가 인천항 항만근로자 안전관리 및 업무 효율성 향상을 위하여 한국항만연수원 인천연수원(원장 남영우)과 27일 오후 공사 접견실에서 ‘2019년 인천항 컨테이너크레인 신호수 교육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천항 컨테이너크레인 신호수 교육지원사업’은 항만현장에 통일적인 컨테이너크레인 수신호를 정립하고 근로자에 이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을 제공하는 항만특화된 안전관리분야 동반성장 사업이라 할 수 있다. 그동안 인천항 컨테이너터미널 작업현장은 터미널 운용사마다 각기 다른 신호법을 상황에 따라 수정하여 사용하고 있었으며, 이는 신호수 간 소통오류로 인한 안전사고와 작업혼선을 초래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오랫동안 문제가 되어왔다. 이에 IPA는 항만종사자의 전문성 강화와 인천항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인천항만연수원을 수행기관으로 선정하고 통일된 컨테이너 수신호체계 정립과 항만근로자를 위한 교육프로그램 신설에 나서기로 했다. IPA에 따르면, 이번 지원사업은 내년 2월까지 컨테이너 크레인 신호법을 체계화하고 교육자료 제작을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며, 교육준비가 끝나는대로 교육일정 수립과 근로자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IPA 홍경선 사장 직무대행은 “인천항 안전관리는 앞으로도 우리공사가 책임지고 꾸준히 개선해나가야 하는 부분”이라며 “향후에는 표준화된 신호체계를 전 항만으로 확산시켜 항만현장의 안전관리 체계구축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목록보기
답글달기수정하기
삭제하기

관련 쪽지글